회삿돈 24억 빼돌려 도박으로 탕진한 30대男 '집유'

선씨는 훔친 회삿돈으로 일명 '바카라' 도박을 하는 데 썼다. 선씨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 초까지 75차례에 걸쳐 약 2개월간 도박에 쓴 돈은 5억7000만원 규모다. [▶빵빵한 차&레이싱걸] mt.co.kr